엑소(EXO) 시우민, 코로나19 확진... 멤버들도 전원 검사

지난 4일 컨디션 이상으로 검사한 결과 양성

엑소 시우민(자료사진)ⓒ김슬찬 인턴기자

그룹 엑소(EXO) 시우민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5일 오후 “시우민이 오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엑소 멤버들과 담당 스태프 역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결과를 기다리며 자가격리 중이다”라고 전했다.

시우민은 지난달 29일 뮤지컬 연습을 위해 코로나19 항원 검사(PCR) 검사를 진행했고 당시에는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지난 4일 컨디션 이상 증세로 추가로 PCR 검사를 했는데, 이번에는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이다.

시우민 측은 현재 출연 중인 모든 방송 프로그램에도 해당 사실을 알렸고, 최근 함께 연습을 진행했던 뮤지컬 ‘하데스타운’ 관련 일부 출연진과 스태프들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린다”며 “시우민은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시와 절차에 따를 예정이다.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소속 아티스트와 스태프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도균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