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환, 가을 발라드 ‘어쩜’으로 2년 만에 컴백

오는 11월 18일 발표... 세계적인 세션들 참여

신곡 ‘어쩜’을 발표하는 이승환ⓒ제공=드림팩토리

가수 이승환이 오는 11월 18일 2년 만에 신곡 ‘어쩜’을 발표한다.

신곡 ‘어쩜’은 이승환이 작사하고 유명 작곡가 황성제가 속한 JPG와 버터플라이가 작곡을 맡았으며, 고(故) 마이클 잭슨의 베이시스트 Alex Al 등 세계적인 세션들이 대거 참여했다.
 
소속사 드림팩토리 측은 “계절감에 어울리는 발라드 장르의 곡으로 고급스럽고 애절한 멜로디와 이승환 특유의 가슴을 후벼 파는 노랫말이 담긴 노래다”라고 전했다.

이번 신곡은 2019년 10월 발표한 정규 12집 앨범 ‘FALL TO FLY 後’ 이후 2년 만이다. 최근 국내 대중음악계에서 시도하기 어려웠던 2부작 정규 앨범 ‘Fall To Fly 前’, ‘FALL TO FLY 後’를 마무리하고 2년 간의 준비 끝에 공개하는 노래인 만큼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곡이기도 하다.
 
또 신곡 ‘어쩜’은 지난해 완공된 드림팩토리 신사옥 레코딩 스튜디오에서 녹음된 것으로 알려져 국내 최고의 사운드를 들려줄 것으로 예상된다. 이승환은 1997년 당대 최고의 설비들로 렌탈 스튜디오를 만들어 우리 대중음악계의 레코딩 수준을 몇 단계 끌어올렸다.
 
코로나 관련 방역수칙을 지키며 꾸준히 공연을 이어온 이승환은 신곡 발표를 기념하는 공연 ‘어쩜 전야제’를 오는 17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도균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