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세대·남녀 갈등 조장’ 지적한 이재명에 “뭐 이리 말 많냐”

이준석 ⓒ뉴시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5일 '제1야당 대선후보와 대표가 남녀 갈등·세대 갈등을 조장한다'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비판에 대해 '본인 정책과 공약 내면 되지, 뭐 이리 말이 많냐'라고 응수했다. 

이준석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이재명 후보의 비판이 담긴 기사를 공유하며 "본인이 생각하는 젠더관과 2030을 위한 공약과 정책을 내놓으면 되지 뭐 이리 말이 많습니까"라고 지적했다. 

이어 "복어 좀 드셨습니까"라고 물으며, "편집에 여념이 없겠지만 닷페이스 출연 영상 보고 추가 말씀 드리겠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 9일 SNS에 글을 올려 페미니즘 관련 이슈를 다루는 일을 '복어 요리'에 빗대며, 이재명 후보가 젠더 이슈를 다뤄온 뉴미디어 채널 '닷페이스'에 출연한 일을 두고 "복어 요리 자격 없는 분이 주변에 꼬임에 따라 복어알을 한 숟가락 입에 넣는 과정"이라고 비아냥 댄 바 있다. 이날 글의 '복어' 관련 언급은, 그에 이은 것으로 보인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오전 SNS에 글을 올려 "제1야당 대통령 후보와 대표가 국민분열적 언동을 아무렇지도 않게 한다"라고 이 대표와 윤석열 대선 후보를 비판한 바 있다.

그는 두 사람이 "남녀 갈등, 세대 갈등을 부추기"고 있다며, "서로에 대한 증오를 부추겨 상대가 가진 작은 것을 빼앗게 선동하며, 자신은 뒤에서 정치적으로 큰 이익을 취하는 나쁜 정치의 전형"이라고 질타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민중의 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이번달 이소희 기자 후원액은 10,000원 입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