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기사 서울교육청-서울교총, 교육활동 보호 위한 공동선언 발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오른쪽)과 김성일 서울시교원단체총연합회장이 3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에서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공동선언'을 하고 있다. 2022.3.31 ⓒ서울시교육청

서울시교육청이 서울시교원단체총연합회(서울교총)와 교사의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1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시교육청과 서울교총은 전날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이번 공동선언에는 ‘교원이 안심하고 교육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학교를 만들기 위해 공동으로 노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단기 실천과제로 교육활동 침해 예방과 사안 처리에 대한 학교 대응력 강화가 제시됐다.

중·장기적으로는 시교육청 내 교권보호 업무 전담 조직인 ‘교권보호담당관’ 설치를 위한 검토가 시작된다. 교육활동 침해 피해 교원의 치유·회복력 지원을 위한 교원치유센터 확대를 위한 TF팀도 구성할 예정이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이번 공동선언과 교육청 실천과제 추진으로 실제적인 교원의 교육활동 보호가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