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아바타’ 속편 12월 16일 개봉 확정 “영화의 한계 시험했다”

‘닥터스트레인지2’ 극장 상영 전 예고편 공개

영화 ‘아바타’의 속편 ‘Avatar: The Way of Water’ ⓒ20세기 스튜디오

제임스 카메론 감독의 화제작 ‘아바타’의 속편이 오는 12월 16일 개봉을 확정 발표했다.

‘아바타’의 제작사 20세기 스튜디오는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28일(한국 시각) 시네마콘에서 ‘아바타: 더 웨이 오브 워터(Avatar: The Way of Water)’가 2022년 12월 16일 극장 상영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디즈니는 이날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연례행사 시네마콘에서 아바타 속편의 예고편을 공개했고, 참석자들은 3D 안경을 착용하고 관람한 것으로 전해졌다.

극장주 등 영화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한 이날 행사에서 제작자 존 랜다우는 “오직 극장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영화적 체험을 선사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높였고, 뉴질랜드에서 화상으로 참석한 제임스 카메론 감독은 “가장 큰 화면과 몰입감 있는 3D를 위해 설계됐다. 영화가 할 수 있는 것의 한계를 시험하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아바타’ 제작진이 공개한 ‘아바타’ 속편의 콘셉트 아트 ⓒ‘아바타’ 공식 트위터 계정
속편 ‘아바다:더 웨이 오브 워터’는 전작인 ‘아바타’ 이후 10년이 넘는 시간을 배경으로 제이크와 네이티리 그리고 그들의 자녀들의 이야기로 시작된다. 이들 가족 앞에 닥친 시련과 고통 그리고 살아남기 위한 전투와 비극을 담는다.

‘아바타: 더 웨이 오브 워터’에 이어 다음 속편들은 2년 간격으로 2024년 12월 20일, 2026년 12월 18일, 2028년 12월 22일 개봉 예정이다.

‘아바타: 더 웨이 오브 워터’의 예고편은 오는 5월 극장에서 개봉하는 마블 영화 ‘닥터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상영 전에 공개된다.

지난 2009년 개봉한 전작 ‘아바타’는 전 세계에서 28억4700만 달러(약 3조6000억원)를 벌어들인 역대 최고 흥행 영화로 꼽히며, 국내에서도 1300만 관객을 모으며 화제가 됐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