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데뷔 15주년’ 레전드의 귀환…소녀시대, 8월 완전체 컴백

8명 모두 참여... 방송 출연 등 프로그램도 선보일 예정

데뷔 15주년을 맞아 새 앨범 발매를 예고한 소녀시대. 지난 2017년 8월 발매한 정규 6집 ‘Holiday Night’(홀리데이 나이트) 이후 약 5년 만의 컴백이다. ⓒSM엔터테인먼트

데뷔 15주년을 맞은 소녀시대가 오는 8월 새 앨범 들고 돌아온다.

지난 2007년 8월 싱글 ‘다시 만난 세계’로 데뷔한 소녀시대는 올해로 데뷔 15주년을 맞는다. 이번 앨범은 지난 2017년 8월 발매한 정규 6집 ‘Holiday Night’(홀리데이 나이트) 이후 약 5년 만의 컴백이고, 8명의 멤버가 모두 함께 하는 완전체 앨범이라 더욱 의미가 크다. 소녀시대 태연, 윤아, 수영, 효연, 유리, 티파니 영, 써니, 서현이 모두 참여한다.

SM엔터테인먼트는 “오랫동안 뜨거운 사랑과 응원을 보내준 팬들을 위한 새 앨범을 발매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소녀시대는 이번 데뷔 15주년 앨범 발매를 기념해 다양한 방송 출연과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도 선보일 계획이다.

소녀시대는 데뷔 이후 ‘소녀시대 (Girls' Generation)’, ‘Gee’(지), ‘소원을 말해봐 (Genie)’, ‘Lion Heart’(라이언 하트) 등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를 기록하며 레전드 걸그룹으로서의 위상과 파워를 입증했고, 유닛과 솔로 활동을 통해서도 다양한 음악 색깔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