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 ‘태일이’, 서울국제어린이영화제 ‘장편 키즈 포커스’ 대상 수상

홍준표 감독 “어린이 눈높이에서도 ‘태일이’ 메시지 잘 전달...뿌듯”

애니메이션 '태일이' ⓒ애니메이션 '태일이'포스터

장편 애니메이션 영화 '태일이'가 제10회 서울국제어린이영화제 장편 키즈 포커스 부문에서 대상인 포커스상을 수상했다.

'태일이'를 제작한 명필름은 23일 보도자료를 통해서 "지난 제46회 안시 국제 애니메이션 영화제에서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한 데 이어, 국내에서도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둔 '태일이'의 행보는 탄탄한 완성도와 유의미한 메시지가 전 세계 관객들의 마음을 관통한 결과"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태일이'를 연출한 홍준표 감독은 "이번 영화제를 통해 '태일이'를 접한 어린이 관객들이 영화를 본 후 어린이 인권에 대해 토론하는 프로그램이 진행되었다고 들었다"면서 "어린이들의 눈높이에서도 '태일이'의 메시지가 어렵지 않게 잘 전달된 것 같아 뿌듯하고, 폭넓은 연령층에게 인정을 받은 것 같아 이번 영화제에서의 수상이 더욱 의미가 깊다"고 소감을 밝혔다.

올해 10회를 맞이한 서울국제어린이영화제는 역대 최다인 108개국의 2,253편의 작품이 출품됐다. '어린이를 듣다'라는 슬로건 아래 개최된 이번 영화제에선 47개국 157편의 작품이 상영됐다.

애니메이션 '태일이'는 1970년 평화시장을 배경으로, 부당한 노동 환경을 바꾸기 위해 뜨겁게 싸웠던 청년 전태일의 이야기를 담았다.

'태일이'는 지난해 12월 1일 개봉했으며, 배우 장동윤, 염혜란, 진선규, 권해효, 박철민, 태인호 등이 목소리 출연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