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에서 발생한 비리…내부 조사중

테슬라(자료사진) ⓒ제공 : 뉴시스, AP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 측근 인사가 비리 혐의로 내부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블룸버그통신 보도에 따르면 테슬라 법무팀은 테슬라 텍사스 오스틴 공장 건설·관리 책임자 오미드 아프셔를 건축 자재 구매 관련 비리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

아프셔는 올해 초 비밀 프로젝트용 유리 자재 구매를 발주했다가 회계·감사부서 조사 대상이 된 것으로 전해졌다.

법무팀은 문제의 자재가 머스크 개인을 위한 것이었는지 등도 조사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측은 이번 조사와 관련 이미 몇몇 직원을 해고 했고, 아프셔 역시 해고 과정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조사 과정에서 머스크와 관련성 등이 추가 확인될 경우 파장이 확산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