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부부, 휴가 중 대학로서 연극 ‘2호선 세입자’ 관람

지난 3일 서울 대학로에 위치한 한 극장에서 연극을 관람한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제공

지난 1일부터 닷새간 여름휴가에 들어간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3일 저녁 서울 종로구 대학로에 있는 한 극장에서 연극 '2호선 세입자'를 관람했다.

대통령실은 지난 3일 이와 같은 소식을 전하며 "연극 관람 후에는 인근 식당에서 배우들과 식사를 하면서 요즘 연극계의 어려운 사정에 대해 듣고 배우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 부부가 관극한 '지하철 2호선'이라는 작품은 지하철 2호선에 세들어 살고 있는 세입자와 그들을 쫓아내야만 하는 계약직 신입사원의 이야기를 그렸다. 

지난 3일 서울 대학로에 위치한 한 극장에서 연극을 관람한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제공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