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넉살, 9월 결혼...예비 배우자는 6살 연하 비연예인

래퍼 넉살 ⓒ제공 = Mnet
래퍼 넉살
(본명 이준영·35)이 오는 9월 결혼한다. 

5일 소속사 VMC(비스메이저컴퍼니)에 따르면, 넉살은 오는 9월 말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 

넉살의 예비 배우자는 2년 간 교제해 온 6살 연하의 비연예인이다. 
결혼식은 서울 모처에서 가족과 지인들만 초대한 가운데 조용히 치러질 예정이다.

앞서 넉살은 지난달 23일 고정 출연 중인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 예비배우자와의 교제사실을 밝혀 화제가 됐다.

그는 열애설 보도에 대해 "인생 첫 열애설이다. 몇 년 전만 해도 연애 사실을 대놓고 밝혀도 기사가 안 나오더니 갑자기 오늘 터졌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제작진이 연인에게 영상 편지를 보낼 기회를 주자 "자기야, 잘 보고 있지? 나는 열심히 일하고 돈 벌고 있어, 우리 성실히 만나자"고 말하며 애정을 표했다. 

한편, 넉살은 지난 2009년 그룹 퓨처헤븐 정규 앨범 'Sine Qua Non Vol.1(시네 콰 논 볼륨.1)'을 내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2013년 팀을 탈퇴해 솔로 활동을 시작했고, 2014년엔 딥플로우가 이끄는 VMC에 합류했다. 

대중들에게 주목을 받기 시작한 것은 지난 2017년 Mnet '쇼미더머니' 시즌6에서 준우승을 하면서부터다. 이후 Mnet 음악프로그램 '고등래퍼2', '고등래퍼3', '쇼미더머니 777'에도 출연했다. 최근에는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를 비롯한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고 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