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기사 염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 취임··· 김동연 지사 “세분 부지사와 함께 혼신의 힘 기울일 것”

17일 오전 경기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염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

염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가 17일 공식 취임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세 분 뛰어난 부지사님들과 함께 혼신의 힘을 기울이겠다”고 다짐했다.

염태영 경제부지사는 이날 오전 8시 30분 수원 현충탑을 참배한 후 경기도 광교청사 도지사 집무실에서 김동연 지사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염 부지사는 취임 인사에서 “항상 낮은 자세로 도민의 어려움, 중소상공인과 기업인들의 애로에 귀를 기울이며 경제위기 극복과 미래 경기도 경제를 책임질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특히 염 부지사는 “일하는 동안 모든 과정에서 ‘도민의 삶’을 최우선의 기준으로 삼고 민생회복을 위해 전력투구하겠다”라며 “기회의 경기, 오늘보다 내일이 더 기대되는 경기를 실현하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자”라고 강조했다.

이날 염 부지사는 김동연 지사의 1호 결재인 ‘비상경제 대응 민생안정 종합계획’의 추진상황과 ‘민생안정 분야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에 대한 첫 보고를 받으며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17일 오전 경기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염태영 경제부지사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오병권 행정1부지사, 이한규 행정2부지사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오병권 행정1부지사, 김동연 경기도지사, 염태영 경제부지사, 이한규 행정2부지사.) ⓒ경기도

이후 염 부지사는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남경순 국민의힘 부의장, 김판수 더불어민주당 부의장, 남종섭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 곽미숙 국민의힘 대표의원과 만나 도의회와의 상생과 협력을 다지는 기회도 만들었다.

이 자리에서 “도민만 바라보며 소통과 협치로 도민들의 삶과 민생을 안정시키기 위해 도의회와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동연 지사는 이날 자신의 SNS에 남긴 글을 통해 “지금 우리는 당면한 고물가·고금리·고환율이라는 복합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경기도를 반도체, 미래차, 바이오 등 3대 산업의 세계적인 첨단산업 중심지로 육성해야 하는 막중한 책임을 갖고 있습니다”라며 “세 분 뛰어난 부지사님들과 함께 혼신의 힘을 기울이겠습니다”라고 다짐했다.

김 지사는 이어 “선거 때 한 도민들과의 약속을 빚으로 여기며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 ‘더 나은 기회’를 제공하는 ‘기회 수도’ 경기도를 꼭 실현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