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기사 경기지사직 인수위, 김동연 지사에 도 핵심과제 담은 백서 전달

김동연 지사 “백서를 민선8기 도정에 대한 나침반으로 만들 수 있도록 노력”

22일 오전 경기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반호영 경기도지사직인수위원장과 이영주 백서발간위원장으로부터 민선8기 경기도지사직인수위원회 백서를 전달받았다. ⓒ경기도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22일 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인수위원회(이하 인수위)로부터 향후 도정 정책 방향과 인수위 활동 결과 등을 담은 백서를 전달받았다.

김동연 지사는 이날 경기도청서 열린 백서전달식에서 “백서에 공약을 잘 정리해 주셨는데 도에서 예산 문제나 실현 가능성 등에 대해 검토를 할 것”이라며 “공약 추진 이행을 점검하는 혁신위원회를 구성해 앞으로 민선 8기 4년 도정에 대한 나침반으로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수위는 지난 6월 9일 출범해 6월 30일까지 약 20여일 동안 활동했으며, 6차례의 전체 회의와 361회 간담회를 통해 정책과제와 세부 공약을 선정하고 비상경제대책위원회를 구성해 경제 위기에 대응에도 나선 바 있다.

인수위는 백서에서 민간이 주도하는 성장과 혁신을 통해 ‘더 많은 기회’를 만들고, 지역·계층·성별·세대에 따른 불평등을 완화해 ‘더 고른 기회’를 나누며, 환경과 공동체의 가치를 높이는 ‘더 나은 기회’를 제공하자고 제안하며 이를 뒷받침하는 391개 공약 등을 제안했다.

백서 편찬을 맡은 인수위 백서발간위원회는 이러한 경기도정의 비전과 바람을 담아 책의 이름을 ‘경기도가 미래입니다’로 지었다.

백서는 총 4부로 구성됐는데 ▲1부 ‘변화를 선택하다’ 편엔 김동연 지사의 출마, 당선, 인수위 구성까지 ▲2부 ‘있는 자리 흩트리기’ 편엔 도정 비전과 핵심과제 ▲3부 ‘경청하고 맞손잡기’ 편에는 소통과 협치 내용을 ▲4부 ‘새로운 장을 열다’ 편엔 인수위 세부 활동 내용을 담았다. 부록에는 인수위 활동 종합 보고와 도민 여론조사 등을 수록했다.

이번 백서는 단순한 인수위 활동 나열을 넘어 도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한 공약 정리 과정과 인수위 차원의 제안사항을 담았다. 또 도민들이 읽기 편하고 공직자들이 관련 내용을 참고하기 쉽도록 구성에 주안점을 두었다고 발간위원회 측은 설명했다.

백서 편찬을 총괄한 이영주 백서발간위원장은 “백서에 정답보다는 고민의 과정을 최대한 압축해 담고자 노력했다”며 “기록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민선 8기 도정에 참고할 수 있는 살아있는 백서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백서를 인수위원, 도의회, 실국 등에 배부해 도정에 활용하게 하고, 경기도행정도서관(ebook.gg.go.kr)에 전자책으로 게시해 도민들이 언제든지 열람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공약 실행과 관련해 ‘공약을 입체화해 추진하라’는 김동연 지사의 지시에 따라 경기도 실정에 맞게 우선순위와 추진 시기를 정하는 공약 실천계획수립 전담조직(TF)을 구성할 방침이다. 이후 실국 토론회와 도민배심원단 운영 등을 통해 공약을 최종 확정한 뒤 공약 실천계획을 발표할 계획이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