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리아, 작가 아트웍 활용한 ‘NFT’ 발행

롯데리아, MZ세대 작가 아트웍 활용한 'NFT'발행 ⓒ롯데GRS 제공

햄버거 프랜차이즈 롯데리아가 오는 26일부터 불고기 버거 출시 30주년을 맞이해 같은 해에 태어난 MZ세대 1992년생 작가들의 아트웍을 활용한 ‘롯데리아1992NFT’  한정 판매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롯데리아는 지난 22일부터 운영한 팝업 스토어 ‘BULGOGI LAB 9222’에 참여한 1992년생 작가 30명 중 6명의 작품을 활용해 1,992개의 NFT를 제작했다. NFT 오픈마켓 ‘CCCV’를 통해 1,992원에 구매 가능하다.

이에 더해, 롯데리아1992NFT 구매 고객 대상 롯데리아의 불고기버거 세트로 교환 가능한 시크릿 리워드 쿠폰도 함께 제공한다. 

NFT와 별개로 롯데리아의 팝업 스토어 ‘BULGOGI LAB 9222’ 내부에 전시된 작품 앞에 QR코드를 배치해 선착순 1,200명에게 에어드랍을 통해 NFT를 제공한다.

롯데GRS 관계자는 “NFT는 블록체인 기술을 통한 정품 인증서의 역할을 하는 대체 불가 토큰으로 불고기 버거 출시 30주년을 기념하며 MZ세대 신진 아티스트와 협업을 통해 이번 프로모션을 기획했다”고 전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