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상호 감독 ‘정이’ 넷플릭스 전세계 1위, ‘부산행’ ‘지옥’ 이어 또 흥행

‘정이’가 공개 하루 만에 넷플릭스 전세계 1위에 올랐다. ⓒ플릭스 패트롤 캡처

연상호 감독의 SF영화 ‘정이’가 공개 하루 만에 넷플릭스 글로벌 순위 1위에 올랐다.

22일 온라인 콘텐츠 순위집계 사이트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정이’는 전날 기준 넷플릭스 영화 부문 세계 1위를 차지했다.

국가별로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 브라질, 칠레, 멕시코, 스페인, 태국, 베트남 등 32개국에서 1위에 올랐다. 특히 남미 국가 여러 곳에서 1위에 오르며 인기몰이를 했다.

연상호 감독은 영화 ‘부산행’으로 세계인의 관심을 모았고, 2021년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도 공개 하루 만에 글로벌 1위에 올랐다.

20일 공개된 ‘정이’는 기후변화로 폐허가 된 지구를 벗어나 이주한 쉘터에서 발생한 전쟁을 끝내기 위해 전설적인 용병 정이의 뇌를 복제, 최고의 전투 A.I.를 개발하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정이’는 정이역에 김현주와 함께  ‘정이 프로젝트’의 연구팀장 서현 역을 지난해 5월 세상을 떠난 배우 강수연이 주연을 맡았다. 현장에서 떠나있던 강수연의 복귀작이자 유작으로도 관심을 모았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