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연진아, 이게 내 마지막 편지야” ‘더 글로리’ 시즌2 스페셜 영상 공개

유튜브 넷플릭스 캡쳐 ⓒ유튜브 넷플릭스 캡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글로리’ 시즌2 공개를 앞두고 스폐셜 영상이 공개됐다.

23일 유튜브 채널 ‘넷플릭스 코리아’에는 ‘스페셜 영상:그리운 연진에게’라는 영상이 새롭게 올라왔다.

이 영상에서 ‘더 글로리’ 주인공인 문동은(송혜교 분)은 학창시절 자신을 잔인하게 괴롭혔던 박연진(임지연 분)에게 보내는 편지를 읽는다.

문동은은 “그리운 연진에게. 매일 생각했어, 연진아. 난 너를 어디서 재회해야 할까? 널 다시 만났을 때 너의 이름을 잊고 너의 얼굴을 잊고 누구더라? 제발 너를 기억조차 못 하길”이라고 말했다.

이어 “남의 고통에 앞장서던 그 발과 나란히 걸은 모든 발. 남의 불행에 크게 웃던 그 입과 입 맞춘 모든 입. 비릿하던 그 눈과 다정히 눈 맞춘 모든 눈. 조롱하고 망가뜨리던 그 손과 손잡은 모든 손. 그리고 그 모든 순간에 기뻐하던 너의 영혼. 난 거기까지 가 볼 작정이야, 연진아”라고 밝혔다.

문동은은 “내가 추는 춤 아직도 보고 싶기를 바라, 연진아. 물론 망나니 칼춤이겠지만 말이야. 죽이고 싶었던 나의 연진아. 이게 내 마지막 편지야”라며 말을 마친다.

이후 문동은이 바닥에 쓰러지면서 “그렇게 웃지마”라고 비명을 지르는 장면, 주여정(이도현 분)이 사람들에게 붙잡히는 장면, 강형남(염혜란)이 상처투성이인 얼굴로 경찰 유치장에 갇혀 있는 장면 등이 나와 긴장감을 높였다.

박연진을 연기한 배우 임지연은 자신의 개인 인스타그램에 해당 영상을 공유하면서 “그래 해봐. 어디 한번. 화이팅”이라는 멘트를 남겨 눈길을 끌기도 했다.

‘더 글로리’ 시즌2는 오는 3월 10일 공개된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