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셀트리온헬스케어, 자사주 매입 결정

셀트리온 ⓒ셀트리온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는 1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셀트리온이 이번에 매입할 자사주는 총 30만 9,406주, 취득 예정 금액은 약 500억원 규모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총 43만 7천주, 취득 예정 금액 약 250억원 규모다. 양사는 이번달 2일부터 5월 1일까지 장내매수를 통해 자사주를 취득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셀트리온그룹이 바이오의약품과 케미컬의약품 사업 등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견조하게 성장을 지속하고 있고, 현재 주가 수준이 여전히 저평가 상태에 있다는 판단에서 진행된 결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양사는 지난해에도 셀트리온 총 155만 5,883주(2,535억원), 셀트리온헬스케어 총 130만 3,854주(850억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을 완료했다.

셀트리온그룹 관계자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사업 성장에 대한 자신감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노력으로 양사가 자사주 매입을 진행하게 됐다”며 “셀트리온그룹은 다양한 제품 파이프라인 및 미래 성장동력 확보, 글로벌 판매 확대 등을 통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기업가치 보존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