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산업, ‘제9회 동원 가족을 위한 행복 김치 담그기’ 진행

21일 충북 진천에 위치한 동원F&B 진천공장에서 제9회 '동원 가족을 위한 햄복 김치 담그기'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동원산업

동원산업이 지난 21일 제9회 '동원 가족을 위한 행복 김치 담그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동원산업 임직원과 선원 가족들은 '동원 가족을 위한 행복 김치 담그기' 행사를 통해 전 세계 바다에서 조업 활동을 하고 있는 동원산업 선원들에게 직접 담근 김치를 전달하고 있다.

지난 2013년 시작된 이 행사는 코로나 시기를 제외하고 매년 진행됐으며 지금까지 참가한 임직원과 선원 가족만 총 600여 명에 달한다.

올해 행사는 충북 진천에 위치한 동원F&B 진천공장에서 진행됐다. 행사에 참여한 민은홍 동원산업 사업 부문 대표를 비롯한 60여 명의 임직원과 해상 직원의 가족들은 총 600여 포기의 김치를 직접 담갔다. 특히, 가족들이 쓴 편지를 김치통에 동봉해 지금 이 시간에도 바다에서 조업에 나서고 있는 선원들에 대한 사랑과 감사의 마음을 담았다.

행사에 참석한 동원 203호 서건배 선장의 아내 김연주 씨는 "남편이 지난해 출항했는데 맛있는 김치 먹고 힘내서 만선하길 기원하고 무엇보다 안전하게 복귀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에 만들어진 김치는 이르면 다음 달 중으로 운반선을 통해 선원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민은홍 동원산업 사업부문 대표는 "동원 선단에 있는 해상 직원들에게 김치를 전달하고자 하는 따뜻한 마음을 모은 이 행사가 회사의 전통으로 자리 잡았다"며 "먼 바다에서 일하고 있는 우리나라 및 외국 해상 직원 모두에게 우리의 감사한 마음이 조금이라도 전달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동원산업은 현재 40척의 원양 선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1천여 명에 달하는 선원들이 태평양, 인도양, 대서양, 남빙양 등 전 세계 바다에서 조업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