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하만, 음막 플랫폼 ‘룬’ 인수

하만 로고. ⓒ삼성전자

삼성전자의 전장·오디오 전문 자회사 하만이 음악 플랫폼 ‘룬’을 인수하기로 했다.

하만 인터내셔널은 음악 관리·검색·스트리밍 플랫폼 ‘룬’ 인수를 28일 발표했다.

룬은 음악을 검색하고 원하는 음악을 찾기 위한 풍부한 인터페이스, 대부분의 오디오 디바이스와의 호환성, 최상의 사운드를 제공하도록 설계된 재생 엔진 등이 특징이다. 룬은 모든 PC 운영 체계에서 사용 가능하며 ‘뉴클리어스’라는 하드웨어 서버 장치 라인을 제조하고 있다.

룬은 하만의 기존 사업부들과 독립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룬의 모든 서비스 운영은 유지되며, 디바이스 파트너 및 고객 등 룬 커뮤니티에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성장시킬 전망이다.

룬은 ‘모두와 함께 일한다’는 전략에 따라 160개 이상의 다른 오디오 브랜드와 1천개 이상의 고성능 디바이스를 포함하는 개방형 에코시스템을 갖췄다. 충성도 높은 커뮤니티에 대한 룬의 지원과 뛰어난 UI·UX 디자인 전문성은 이번 인수를 통해 더욱 확장되고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