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명 LG엔솔 신임 대표 “압도적 경쟁 우위, 질적 성장…엔솔 2.0 시대 만들자”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신임 최고경영자(CEO) 사장 ⓒ제공 : LG에너지솔루션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신임 최고경영자(CEO) 사장이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압도적인 경쟁 우위를 확보해 진정한 질적 성장을 이루는 엔솔 2.0의 시대를 만들어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사장은 1일 취임사를 통해 “지난 3년이 양적 성장과 사업의 기반을 다진 엔솔 1.0의 시대였다면 이제는 강한 실행력이 바탕되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저에게 CEO라는 중책을 맡겨 주신 것도 우리가 가진 저력과 잠재력을 다시 한 번 일깨워 ‘몰입의 실행력’을 발휘해 달라는 뜻이고, 그것이 저의 사명이라고 생각한다”며 “저는 구성원 여러분과 함께 ‘질적 성장을 이끌 이기는 전략’을 실행하고, 이를 위해 ‘성취 지향 프로페셔널 조직문화’를 만들어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는 성장 전략으로 △초격차 제품·품질 기술력 △구조적인 원가 경쟁력 확보 △압도적 고객 충성도 확보 △미래 기술과 사업모델 혁신 선도 등을 꼽았다.

김 사장은 “제품 및 품질에서 경쟁사를 압도하는 기술 리더십을 구축해야 한다”며 “재료비 분야에서 외부적인 리스크에 노출되더라도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심 고객들을 대상으로 신뢰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해나가야 한다”며 “차세대 전지에서도 리더십을 유지하고 신규 수익 모델도 적극 발굴해 나가자”고 말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