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도시가스 밸브 열고 호스 자른 40대 검거 ‘하마터면’

경찰 (자료사진) ⓒ(자료사진)

동거하던 여성이 헤어지자고 말하자 도시가스 호스를 자른 40대가 경찰에 입건됐다.

2일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가스 전기 등 방류 혐의로 4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7일 오후 8시쯤 경기도 의정부시의 한 아파트의 도시가스 밸브를 열고 고무 노즐을 자른 혐의를 받는다. 이 때문에 경찰이 출동했을 당시 이미 아파트 복도에 가스 냄새가 심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 결과 A씨는 여성이 헤어지자고 말하자 화가 나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은 이를 기각했다. 이에 따라 경찰은 A씨를 불구속 상태로 조사한 뒤 조만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