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KT·LG유플러스, KCTV제주방송과 제주도-우도 해저 광케이블 구축

SK텔레콤는 KT, LGU유플러스 KCTV제주방송과 컨소시엄을 이뤄 제주도와 우도 사이 약 3.23km 구간에 해저 광케이블 구축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사진은 제주시 구좌읍 해맞이해안로(종달리 육양지점)에서 컨소시엄 관계자들이 제주-우도 간 해저 광케이블 준공 세레머니를 하는 모습. 왼쪽부터 문태희 LGU+ 호남인프라 담당, 이형대 KCTV제주방송 뉴미디어국 본부장, 공대인 KCTV제주방송 대표, 이종훈 SKT 인프라 엔지니어링 담당, 김종철 LG ⓒSK텔레콤

SK텔레콤은 KT, LG유플러스, KCTV제주방송과 컨소시엄을 이뤄 제주도와 우도 사이 약 3.23km 구간에 해저 광케이블 구축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그간 통신3사와 KCTV 제주방송은 마이크로웨이브 통신을 통해 우도에 통신 및 방송 서비스를 제공했으나, 우도를 방문하는 관광객이 지속 증가하면서 늘어나는 통신 수요 대응을 위한 인프라 확충이 필요했다.

이에 4사는 2020년 9월 컨소시엄 협약을 맺고 해저 케이블 설치를 위한 해양조사와 안전진단, 해역이용협의, 공유수면 점용·사용 허가, 지역 주민 소통 등을 진행, 최근 해저 광케이블 구축을 완료했다.

SKT는 이번 광케이블 준공을 통해 우도에 제공하는 5G 및 LTE 서비스 용량을 확대하고,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 기반을 마련하는 등 우도의 통신 수요에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