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 ‘노량’ 개봉 앞두고 전작 ‘명량’, ‘한산’까지 이순신 3부작 상영회 개최

12월 16일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개최

각 영화 포스터들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노량: 죽음의 바다’ 개봉을 앞두고 이순신 영화 3부작 릴레이 상영회가 열린다.

‘노량: 죽음의 바다’ 측은 10년 여정의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의 대미를 장식하는 기념으로 ‘명량’(2014), ‘한산: 용의 출현’(2022)까지 함께 상영하는 이순신 3부작 상영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는 12월 16일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개최되는 이번 상영회는 이순신 3부작의 모든 순간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유일한 기회로, ‘노량: 죽음의 바다’를 기다리는 팬들에게 더할 나위 없이 소중한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상영회는 장장 9시간에 달하는 상영회인 만큼 편한 관람을 위한 ‘노량: 죽음의 바다’ 오리지널 목베개를 관객 전원에게 증정할 예정으로, 소소한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자세한 내용은 롯데시네마 홈페이지 및 공식 SNS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12월 20일 개봉하는 김한민 감독의 영화 '노량: 죽음의 바다'는 임진왜란 발발 후 7년, 조선에서 퇴각하려는 왜군을 완벽하게 섬멸하기 위한 이순신 장군의 최후의 전투를 그린 전쟁 액션 대작이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