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스타트업 지원프로그램 '하나원큐 애자일랩 15기' 선발

하나은행 ⓒ하나은행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은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해 육성하고 협업하기 위한 스타트업 성장 지원 프로그램하나원큐 애자일랩 15기에 참여할 스타트업 7곳을 선발했다고 12일 밝혔다.
 
하나원큐 애자일랩은 급변하는 금융시장에서 스타트업의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5년 신설됐으며 이번 15기까지 총 183개의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 ‧ 육성해온 은행권 최초의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이다.
 
이번하나원큐 애자일랩 15기에는 ▲SME(Small and Medium Enterprise) ▲핀테크 ▲플랫폼 ▲보안 등 다양한 분야의 스타트업을 선발하였으며, 특히 소상공인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서비스 기업을 선발하며 사회와 함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또한 하나은행을 포함한 하나금융그룹의 주요 관계사들은하나원큐 애자일랩에 선발된 스타트업과 다양한 파트너십을 구축하며 기업가치 증대활동을 지원하고 직, 간접 투자 연계를 통한 동반성장을 추진한다.
 
이번하나원큐 애자일랩 15기로 선발된 스타트업은 ▲창톡(대표 노승욱) ▲페이워크(대표 손지인) ▲머니스테이션(대표 이정일) ▲에임스(대표 임종윤) ▲가제트코리아(대표 유상혁) ▲필상(대표 강필상) ▲코넥시오에이치(대표 이경호) 등 총 7개 업체다.
 
하나은행 디지털신사업부 관계자는 “하나은행은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을 이루고 있는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통해 상생 기반의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과 혁신금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 며 “하나은행의 이러한 노력이 금융 및 산업계 전반에 널리 확산되기를 소망한다” 고 말했다.
 
이번하나원큐 애자일랩 15기에 선발된 스타트업에는 개별 사무공간인 스마트 워킹 스페이스 제공과 함께 ▲하나금융그룹 관계사 현업 부서와의 협업 ▲외부 전문가 경영 ‧ 세무컨설팅 ▲하나은행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해외 진출 지원 등 광범위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중소‧벤처‧스타트업 기업의 더 큰 도약과 성장을 응원하고 민간자본의 자생적 유입을 위해 지난 11월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1천억원 규모의 제 1호 민간모펀드 출범식을 갖고 국내에서 민간이 중심이 되는 벤처 모펀드 시대의 본격 개막을 알린 바 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