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2024년 신입사원 공개채용

쌍용건설 ⓒ뉴시스

쌍용건설이 인재 모집을 위한 공개채용(30여명)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채용분야는  건축, 토목, 전기, 설비, 플랜트, 안전 등 8개 부문이다. 서류 접수는 이달 19일부터 내달 3일까지다.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4년제 대학교 이상 졸업자(2024년 8월 졸업예정자 포함) 또는 건설업 3년 미만 직무 경력 보유자(주니어 엔지니어)로서 국내·외 현장 근무가 가능하면 된다. 지원분야와 관련된 국가 자격증 보유자, 어학 우수자(영어, 스페인어, 아랍어 등), 보훈대상자와 장애인은 관련법률에 의해 우대된다.

전형일정은 온라인 서류전형, 팀장/실무면접(ZOOM), 온라인 인적성,  임원면접(1,2차), 합격자 발표순으로 진행된다. 최종합격자는 2024년 5월 중 입사할 예정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최근 10년간 연속으로 신입 및 경력, 인턴사원 등 총 650여명에 달하는 신규 직원을 채용하는 것이다”며 “국내 건축과 토목 현장, 해외 플랜트 건설사업 등 국내외에서 수주 현장 증가와 안전관리 강화 등을 위해 지속적인 인재 영입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