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칠리즈, 새로운 스포츠 팬 문화 형성을 위한 파트너십 체결

한국프로축구연맹과 글로벌 스포츠 및 엔터테인먼트 블록체인 기업 칠리즈가 새로운 스포츠 팬 문화 형성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과 글로벌 스포츠 및 엔터테인먼트 블록체인 기업 칠리즈가 새로운 스포츠 팬 문화 형성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19일(월) 축구회관에서 연맹 조연상 사무총장, 칠리즈 알렉산드레 드레이푸스(Alexandre Dreyfus)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 사는 2024시즌부터 K리그 팬을 위한 ‘Goal Ball(득점 축구공)’ 활용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는 K리그 경기 중 실제 득점한 공을 확보해 팬들에게 제공하는 이벤트로, 칠리즈 블록체인 기술로 판매된 NFT를 통해 공의 진품 여부를 인증할 수 있으며 해당 공의 득점 장면 및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또한,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칠리즈 자체 블록체인 네트워크인 칠리즈 메인넷을 활용해 ‘K리그 판타지’를 운영하게 된다. 지난해 정식 출시한 K리그 판타지는 이용자가 선수 카드 수집을 통해 나만의 라인업을 구성하고, K리그에 출전하는 선수의 실제 경기 기록에 점수를 부여해 다른 이용자와 경쟁하는 팬 참여형 콘텐츠다. K리그 판타지에서 선수 라인업을 구성하기 위해서는 등급별로 확률이 다른 랜덤 선수 카드를 구매해야 하는데, 앞으로는 칠리즈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확률 검증으로 확률형 선수 카드에 대한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K리그는 스포츠 분야에서는 세계 최초로 칠리즈의 노드 밸리데이터로 합류한다. 노드 밸리데이터는 블록체인 네트워크 무결성과 보안을 보장하고 검증하는 역할을 담당하는데, K리그는 칠리즈 블록체인 내 거래 검증을 통해 칠리즈 체인 분권형 거버넌스 강화에 함께한다. K리그의 밸리데이터 참여는 양 사의 협업 의지를 보여주는 일례로, 향후 블록체인과 K리그 팬을 결합하는 새로운 웹3 스포츠 문화를 양사가 함께 구축해나갈 계획이다.

칠리즈는 토트넘 홋스퍼 FC, 파리 생제르맹 FC 등 유럽 명문 축구 구단을 비롯하여 전 세계 170개 이상의 스포츠 구단과 협력하고 있으며, 이번 K리그와의 협업을 시작으로 한국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생태계를 확대할 전망이다.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기사 원소스 보기

기사 리뷰 보기

관련 기사

TOP